보통 매년 연말 (12월 31일)을 기준으로 배당금을 지급하는 주식이 많기 때문에 12월이 되면 배당주에 대한 관심이 높아집니다. 앞으로 대표적인 배당주들의 과거 10년간의 배당금이 얼마였는지에 대해서 꾸준히 올려볼 생각입니다. 🙂


율촌화학 또한 대표적으로 안정적으로 높은 배당금을 지급하는 회사입니다. 과거 10년간의 배당금은 과연 얼마였을까요?

(괄호안은 해당년도 12월 31일 종가)

2014년 – 500원 (11,550원)

2013년 – 500원 (11,650원)

2012년 – 500원 (8,120원)

2011년 – 500원 (8,020원)

2010년 – 500원 (8,800원)

2009년 – 500원 (9,150원)

2008년 – 500원 (7,040원)

2007년 – 500원 (7,640원)

2006년 – 400원 (11,250원)

2005년 – 500원 (11,850원)

2004년 – 500원 (10,000원)

2003년 – 300원 (7,350원)

2002년 – 175원 (3,495원)

2001년 – 0

율촌화학 역시 과거 10년간 5% 내외의 배당금을 안정적으로 지급해왔습니다. 또한 올해의 배당주의 상승에도 뒤쳐지지 않았네요. 년초대비 50% 가량의 상승을 한 모습입니다.



Categories: 돈 굴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