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에 글을 쓴지가 좀 된 것 같아서 짧은 근황을 남겨봅니다. 🙂

# 제가 눈팅하면서 간헐적으로 활동하는 커뮤니티가 몇 군데 있는데, 그 곳에 오리콤 수익률을 자랑했더니 오늘 주가가 곤두박질 쳤습니다. 뭐 어차피 테마라는 것이 다 그런것이지만, 수익률 자랑하면 추락이 시작되는 징크스는 오늘도 계속됩니다.

# 가족증명서가 필요한데, 인터넷으로 출력하면 무료이긴 하지만, 당최 뽑을 수가 없습니다. 회사 프린터는 네트워크 프린터라고 안되고, 로컬로 등록해도 등록불가 프린터라며 안됩니다. 그래서 무인발급기 정보를 뒤져보니, 저녁 6시까지는 뽑을 수 있다고 하는군요. 

# 구글 독스 시리즈로 ‘목표가가 오면 메일로 보내 알려주는 스크립트’를 직접 짜보려고 하다가 GG치고, 전공자인 동생에게 스타벅스 카페모카 한잔에 의뢰했습니다. 간단할줄 알았는데 코드가 꽤나 깁니다. 따박따박 날라오는 이메일을 보고 있노라니 역시 전공을 잘못 선택했다는 생각이 많이 듭니다. 블로그에 공개하는건 원작자의 허락을 받은 뒤 타진해보겠습니다. 🙂

# 간단하게 질문과 답변을 할 수 있는 사이트인 Ask.fm에 계정을 만들어보았습니다. 저한테 질문하고 싶은 게 있으신분 대환영입니다. 익명으로도 남길 수 있습니다. 3줄 이내로 답변드릴 수 있는 내용만 답변합니다.

http://ask.fm/financialfreedomkr

# 요즘 잇몸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나이도 어린데 잇몸상태가 이게 뭐냐며 의사쌤에게 엄청 혼나고 있습니다. 이래서는 안되겠다 싶어서 쓰기 시작하면 신세계를 맛보게 된다는 워터픽을 살까 고민중입니다. 아마존에서 사면 70달러 하는 모델(WP-900)이 우리나라 들어오면 20만원이 넘습니다. 돈은 이렇게 버는건 가봅니다. 여러분도 잇몸 관리 잘하세요. ㅠ_ㅠ;

# 11월 가기전에 연말정산 특강 같은 걸 한번 해볼까 생각중입니다. 사실 나따위가(?!) 무슨 강연이나하는 생각도 들지만, 예전에 한번 10만원짜리 강의를 듣고 와서 생긴 ‘이정도는 할 수 있겠는데’ 싶은 근자감도 있습니다. 진짜로 할지 안할지는 모르겠지만, 혹시라도 관심이 있는 분들이 계시다면 아마도 그 의향을 알려주시는 것이 실현될 가능성을 높이게 되겠죠? 😀

# 불금입니다. 놉시다.



Categories: 삶 즐기기

10 Comments

근황 :)

  1. 흑흑 이제 두번째로 연말정산을 하게 될텐데 역시나 어려운 것 같습니다.. 특히 애드센스같은 부분은 어떻게 처리해야 하는지 (사실 금액이 크지도 않지만 찜찜해서…) 어렵네요! 책이나 강의는 수업료보다 얻는 것들이 많은 것 같아 최대한 참석하려는 주의라 시간 되면 참석해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1. 사실 애드센스는 수익이 크지 않다면 굳이 세금까지 신경쓸 필요는 없다고 생각하구요. 굳이 한다고 하더라도 연말정산때 하는게 아니라 별도로 5월에 종합소득세를 정산할때 하시면 되요. 연말정산은 only 근로소득만 대상으로 하는거니까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